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감미로운 음악으로 물든 바다 산책로

기사승인 2020.05.22  11:11:56

공유
default_news_ad1

- 수륙해안산책로 음악방송 내달 본격 운영

통영시는 시민들과 통영을 찾는 관광객들이 일상생활 어디에서나 음악을 향유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아름다운 해안선과 바다 풍광이 절경인 수륙해안산책로에 해안변 음악방송시스템을 지난 15일 추가 구축했다고 밝혔다.

해안변에서 산책과 여가를 즐기는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음악방송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짐에 따라 수륙해안산책로(마리나리조트~수륙마을회관 1.2㎞) 구간에 확대 설치, 한 달간 시범운영을 거쳐 6월부터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그동안 통영시는 2018년부터 광도면 해안변(꿈과 사랑의 교회~죽림희가로 1.4㎞)음악방송 정비사업을 시작으로 도천동 해안변(통영대교~잠수기수협 1㎞)과 미수동 해안변(미수동주민센터~연필등대 0.6㎞), 용남면 해안변(늘사랑어린이집~통영지원 0.3㎞), 무전동 해안변(새통영병원~멍게수협 0.8㎞), 봉평동 해안변(연필등대~구,봉평동사무소 0.6㎞) 등 6개 구간 4.7㎞을 운영해왔으며, 이번 확대 구축으로 총 7개 구간 5.9㎞에 음악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재 운영 중인 음악방송은 지역적 특성과 주민 의견을 고려,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시간과 계절에 따라 운영하고 있으며, 클래식과 같이 일반 시민들에게 친숙한 대중적 취향의 다양한 음악을 탄력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평소 운동과 산책을 위해 수륙 해안산책로를 즐겨 찾는 시민들은 이번 음악방송 운영에 큰 기대와 함께 시범운영기간에도 걷기(산책)와 보기(풍광), 듣기(음악) 등 삼박자를 고루 갖추어 벌써부터 매우 만족해하는 분위기이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통영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어우러진 해안산책로에 감성적 음악선율을 더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휴식과 소통의 공간뿐만 아니라 몸과 마음을 위로받는 힐링 공간으로 재탄생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 향후 통영시 재난 예·경보시스템 등과 연계해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