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거제 정글돔, 대표 관광지 급부상 '인기몰이'

기사승인 2020.02.20  14:14:12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16일 코로나19 여파 속 한 달 만에 8만명 돌파

   
 

거제 정글돔이 겨울철 대표 관광지로 사랑받고 있다.

시는 개장 후, 지난 16일까지 한 달 간 모두 8만 2,052명의 관광객이 정글돔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 중 유료 입장객은 6만 4,907명으로 전체 관광객의 83%가 외지인이라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특히 16일에는 코로나19의 여파에도 불구하고 6,700명의 방문객이 정글돔을 찾았다.

정글돔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전국이 꽁꽁 얼어붙은 와중에도 주말 평균 6천여 명, 주중에도 평균 1,500명의 관광객을 끌어들이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거제시가 공들여 개장한 정글돔은 국내 최대 규모의 돔형 유리 온실로 7,500여 장의 삼각형 유리로 구성된 외관은 전국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독특한 모양으로 눈길을 끈다.

무릉도원을 연상케 하는 커다란 바위 암석원과 석부작은 마치 장가계에 온 것 같은 느낌을 주며, 다양한 야자나무, 열대과수를 비롯 형형색색 꽃들과 시원한 폭포, 소원을 들어준다는 300년 된 흑판수, 빛의 동굴, 스카이워크, 커다란 새둥지, 포토존 등은 관광객에게 이색적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친환경 신재생에너지를 이용, 사계절 내내 일정 온·습도를 유지하며, 돔 전체가 작은 정글을 그대로 재현했다. 어린이를 비롯 성인들도 동심으로 돌아가 어느 곳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겨울철 대표 가족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다.

한 관광객은 "겨울철, 아이들을 데리고 온 가족이 나들이를 갈 만한 장소가 별로 없었다. 이곳은 실내로 따뜻하고, 정말 정글에 온 것처럼 너무 잘 꾸며놓아 아이들에게도 색다른 경험이 된 것 같다"고 만족했다.

시는 연계관광 활성화를 위해 정글돔 부지 내에 식물문화센터(카페테리아)와 키즈어드벤처를 올 7월 착공예정이며 도로, 주차장, 쉼터 등 편의시설을 정비, 관광객이 보다 편하게 머무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변광용 시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대한민국을 비롯해 전 세계 관광지에 방문객이 큰 폭으로 감소한 상황에서 하루 7,000명 가까운 관광객이 정글돔을 다녀갔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정글돔을 비롯해 동백꽃이 아름다운 지심도 등 겨울에도 즐길 수 있는 거제만의 관광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거제 신서용 기자 y4332@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