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더불어민주당 홍영두 예비후보 “후보 단일화 촉구”

기사승인 2019.02.14  15:53:29

공유
default_news_ad1

통영·고성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홍영두 예비후보가 14일 통영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불어민주당 네 명의 예비후보에게 단일화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홍 예비후보는 “통영·고성 선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현재 총 다섯 명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가 출마해 선의의 경쟁을 벌이고 있다. 하지만 이런 5파전이 계속된다면 인지도는 높응나 경쟁력이 없는 후보가 더불어민주당의 후보로 선출돼 본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이 패배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이어 “나 홍영두는 홍순우, 김영수, 최상봉 예비후보에게 예비후보 단일화를 공개적으로 촉구한다. 이 네 명의 예비후보 중에서 한 명의 후보가 본선에 출마한다면 이번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자유한국당 후보를 패배시키고 본선에서 승리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진단했다.

홍영두 예비후보 주장에 따르면 후보 단일화를 통해 선출된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양문석 예비후보와의 1대 1 경선을 치르겠다는 설명이다.

홍 예비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의 경선 일정이 아직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각 후보 측에 언제까지 단일화 의지를 표명하라는 시한을 정하지는 않는다. 다만 조만간 네 명의 후보가 협상 테이블에 앉아 단일화 방식에 대해서 논의하기를 촉구한다”고 의견을 밝혔다.

이날 기자회견문 낭독이 끝난 후 “3명의 후보들에게 단일화 의사를 확인했느냐”는 질문에 홍영두 예비후보는 “3명의 후보 모두 단일화 의지를 확인했으나, 후보 개인 중심의 단일화를 염두 해 두고 있는 것 같다”고 답변했다.

강송은 기자 songeun1174@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