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자유한국당 천영기 도의원 통영시장 출마 선언

기사승인 2018.02.07  18:41:27

공유
default_news_ad1

- “새로운 통영, 시민이 행복한 통영 만들겠다”
사람중심, 도시재생으로 경제 살리기 앞장

다크호스로 불리는 자유한국당 소속 천영기 경남도의원이 “침체한 지역경제 되살리기와 시민이 행복한 통영을 만들겠다”는 야심찬 외침과 함께 통영시장 출마를 선언했다.

천 도의원은 7일 오전 10시 30분 통영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개최, “주민입장에서 정책을 개발, 건설적인 통영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지난 8년 동안 통영시의원, 경남도의원으로 일하며 지역 문제를 시민들과 함께 해결했다. 이제 고향을 위해 마지막 헌신을 다 하겠다는 큰 포부를 다시 세웠다”고 말했다.

이어 “통영은 조선업 불황과 폐업으로 지역경제가 침체했으며 텅 빈 크레인만 남게 됐다. 하지만 도시재생이라는 새로운 도전으로 글로벌 통영 제2의 르네상스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모든 열정을 쏟아 붓겠다”고 강조했다.

천 도의원은 통영 미래 비전으로 △사람 중심 통영 △관광패러다임 전환으로 관광객 연간 1천만명 방문 △글로벌 통영도시재생과 신구도심을 연결하는 도로망 구축으로 해양수산문화관광 통영건설을 내세웠다.

이어 비전 실현의 구체적 공약으로 △시민 시정 참여 확대 △공직사회 혁신 수준 높은 보육환경 △재난 없는 안전한 도시 △도시재생을 통한 해양수산문화관광 도시 실현 등을 제시했다.

그는 현재 자유한국당 후보 5명이 통영시장 출마를 선언한 것과 관련, “8년간 시민의 지지로 시도의원으로 의정활동을 했다. 시민이 판단할 몫이다. 당내 경선이 진행되더라도 자신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통영 도천동 출신 천영기 후보는 제6대 통영시의원, 경남도교육청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부경대학교 건축공학과 겸임교수 등을 거쳐 현재 도의회 후반기 의회운영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다.

김영화 기자 dal3117@naver.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